넥스트 블록체인


후오비코리아와 비트메인 우지한 대표가 제주도 블록체인 비즈니스 허브 조성에 협력키로 했다.


8월 6일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는 제주특별자치도에서 진행하려는 블록체인 비즈니스 허브 조성을 위해 협력하는 한편, 비트메인 우지한 대표의 참여도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은 지난 8월 3일 오전 9시 서울 파르나스호텔 VIP룸에서 원희룡 제주도특별자치 도지사를 만나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법률, ICO 자문 등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상호발전을 위한 협력 체계를 위한 네트워크 강화의 필요성을 논의했다.


이에 원희룡 도지사는 8~9월 중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을 제주도로 초청해 제주 크립토밸리 조성과 발전을 함께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국내 및 글로벌 블록체인 관련 기업 유치 및 활동을 보장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허브로 만들 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원 지사는 “긴밀한 협력관계가 구축되면, 금융기관 및 행정 기관의 협조를 최대한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블록체인과 관련한 합리적 규제와 기준을 만들어 나가는 룰 메이커(Rule Maker)로도 나설 계획이다”고 전했다.


아울러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은 후오비 카니발 컨퍼런스에 참여한 블록체인 업계의 오피니언 리더인 우지한과 단독 회담을 진행, 제주특별자치시 내 블록체인 허브가 구축될 수 있도록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권유했다. 우지한 대표는 후오비 코리아와 제주특별자치도와의 상호협력관계가 구축되면 직접 참여한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후오비 코리아는 향후 후오비 코리아가 가진 글로벌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블록체인 산업에 영향력과 명망을 가진 국내 주요 인사 또한 함께초대해 자문단을 구성할 예정이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