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 블록체인


리플랩은 지난 2일 자사의 리플넷(RippleNet)을 원패이(OnePay) FX와 통합한다고 발표했다. 원패이 FX는 8백억 달러 규모의 은행인 'Banco Santander'가 개발한 해외 결제용 솔루션이다. 


이번 양사간 전략적 파트너쉽은 이미 지난 2018년 3월에 발표되었지만 그간 두 회사간 협업 작업은 그 복잡성으로 인해 외부에 구체적으로 오픈되지는 않았다. 리플팀은 3월 이래로 줄곧 이 은행이 리플넷 및 블록체인 네트워크에서 사용할 수 있는 기타 유동성 제품을 실험하고 있다고 공식 성명서에서 설명한 게 전부였다. 


이제 굴지의 거대은행인 'Banco Santander'가 블록체인 기반의 솔루션을 테스트하기 시작하면서 이전의 전통적인 금융 부문에서는 볼 수 없었던 새로운 수준의 투명성, 확실성, 및 속도를 맛보게 되었다. 이 은행 책임자인 에드 메츠거(Ed Metzger)는 리플넷의 통합에 대한 은행의 비전은 고객의 삶을 개선하기 위해 XRP를 활용하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 출처 : Santander


아울러 그는 XRP및 리플넷의 핵심 목적은 원패이 FX 플랫폼의 인프라 내에서 국제 송금 거래를 원활하게 처리하여 은행의 국제 고객이 쉽게 송금하고 수령받는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 고객 중 한 명이 휴일에 이탈리아에 있었고 그가 벌금을 낼 은행카드 없이 잘못된 장소에 주차를 하여 난감한 상황에 처해 있습니다. 그러나 그는 우리의 솔루션을 통해 벌금을 지불하기 위한 앱을 사용할 수 있고 차를 견인하지 못하게 막을 수 있습니다. 이제는 과거에는 끔찍하다고 생각하던 일을 불과 앱에서 4~5회 클릭만으로 해결됩니다"


앞으로 몇 달 안에 'Banco Santander'는 원패이 FX를 유럽 및 남미, 아시아의 더 많은 국가로 확장할 예정으로 있다. 현재 리플 기반 원패이 FX 앱은 영국 및 스페인, 브라질, 폴란드 고객에게만 한정하여 서비스되고 있다. 참고로 리플이 'Banco Santander'과 함께 한 작업은 일본의 SBI 홀딩스 및 한국의 주요 은행과 맺은 파트너쉽과 유사하다. 리플이 블록체인 기반 유동성 솔루션을 사용하여 사용자가 국제적으로 송금을 할 수 있으며, 이를 전통적인 은행 송금으로 진행하면 몇 일이 걸릴 수도 있는 일이다. 

출처 : http://bitweb.co.kr/news/view.php?idx=1746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