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트 블록체인



한국블록체인협회(회장 진대제) 회원사가 주축이 된 ICO(암호화폐공개)클럽이 1일 발족했다.

ICO클럽은 발족취지문을 통해 “건강한 블록체인 생태계를 가꾸고 투자자들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면서 “정부 당국과의 소통을 통해 합리적 정책방향을 마련하는 데에도 힘을 보태겠다”고 입장을 밝혔다.

ICO클럽에는 창립 멤버로 에이치닥테크놀러지(HDac), 메디블록(MediBloc), 코인플러그, 블록체인OS(보스코인),글로스퍼(하이콘), 아이콘루프(아이콘)가 참여했으며, 이날 발대식에서 이경준 아이콘 의장이 회장으로 선출됐다. 발족식에는 진대제 회장, 우태희 산업발전위원장, 김화준 부회장이 참석했다.




클럽은 한국블록체인협회 가입사에만 한정하지 않고 모든 ICO프로젝트에 문을 열어 놓겠다는 입장이다. 정기적인 간담회 등을 통해 ICO 프로젝트에 대해 검증하는 기회를 가질 예정이며, 이런 활동을 통해 이른바 '스캠 프로젝트'를 구별하고 투자자에게 신뢰성 있는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국블록체인협회 관계자는 “이번 ICO클럽 발족은 블록체인 업계 안에서도 옥석을 가릴 필요가 있다는 공감대 위에서 추진된 것”이라고 밝혔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