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t Doors


지난 5일, 국내 최대 규모의 패션 관광특구로 알려진 동대문패션타운관광특구와 '월튼 플랫폼'이 블록체인 기술 협약을 체결하였음을 월튼체인 측이 밝혔다. 


월튼 플랫폼은 한국과 중국이 공동 개발한 월튼체인(WTC)의 IOT기반 물류 플랫폼으로, 제조에서부터 물류와 유통 그리고 매장관리 등 다양한 산업분야에서 월튼체인의 RFID를 활용해 블록체인과 IoT(Internet of Things, 사물인터넷)를 완벽히 결합한 '가치 사물인터넷(VIot)' 비즈니스 생태계 구현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 


동대문패션타운관광특구와 블록체인 기술사인 월튼체인, DDM CHAIN 개발사인 주식회사 디디엠글로벌은 동대문 관광특구 사무실에서 특구단지 유통분야에 4차 산업혁명의 블록체인 기술과 월튼체인의 RFID를 적용해 유통, 물류 및 매장관리의 혁신과 고객서비스를 위한 기술 개발을 월튼체인과 공동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월튼체인 측에 따르면, 동대문 관광특구에 리더기와 월튼체인이 개발한 RFID 칩을 공급하기로 했으며, 올해 11월 이전에 샘플 매장을 설치하고 시범 운영할 예정이라고 한다.


동대문패션타운관광특구의 홍석기 회장은 “동대문 관광특구가 월튼 플랫폼을 도입함으로 물류와 유통분야를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믿는다”며 소감을 밝혔다.


월튼체인 측에 따르면 동대문 관광특구에서 유통 예정인 DDM CHAIN의 기술지원 및 상장 지원에도 공동으로 추진할 것이라 한다.


출처 : http://bitweb.co.kr/news/view.php?idx=1630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