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t Doors

 

   


세계 최대 암호화폐 마이닝 업체인 비트메인이 중국 최대의 기술기업인 텐센트와 일본의 소프트뱅크를 IPO 이전 자금 조달 라운드에서 투자자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중 소프트뱅크는 우버(Uber)의 최대 주주로, 비트메인은 올해 말 홍콩 증권 거래소 상장에 앞서 세계 최대의 기업 및 투자자들로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지난 7월 비트메인은 10억 달러의 자금 조달 라운드를 진행한 바 있으며 이 때 회사 가치는 150억 달러로 평가받았다. 

비트메인은 지난 토요일(현지시간) 사전 자금 조달을 완료했다. 앞서 언급했듯이 마지막 라운드에는 중국 최대 기술 대기업인 텐센트와 일본의 소프트뱅크가 포함되었으며 두 투자사의 참여는 해당 업계에 큰 매력을 주는 단초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비트메인은 2018년 1분기 동안 무려 11억 달러의 이익을 창출했는데, 이는 그래픽카드 업계의 거물 엔비디아(Nvidia)가 동일한 분기에 12억 달러의 순수익을 낸 것과 비교해보면 비트메인이 짧은 시간에 얼마나 큰 이익을 봤는지 가늠할 수 있다. 지난 6월 자금 조달 라운드를 마치기 전에 시장은 비트메인의 가치를 120억 달러로 보았으며 이번 라운드를 최종적으로 마치며 최고 150억 달러의 가치를 인정받게 되었다.

한편 비트메인은 홍콩 증권 거래소의 상장을 앞두고 현재 중국에서 가장 오래된 투자은행인 'China International Capital Corp (CICC)'를 통해 홍콩 상장 절차를 시작했다는 사실도 확인되었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


암호화폐 채굴 하드웨어 생산업체 비트메인(Bitmain)이 내년 초부터 미국 텍사스주 록데일(Rockdale)에서 대형 채굴시설을 운영할 계획이다.


6일(현지시간) 코인데스크 보도에 따르면 비트메인은 '북미 시장 내 전략적 투자와 확장 계획'의 일환으로 향후 7년 간 암호화폐 채굴시설에 미화 약 5억 달러(한화 5,627억원)의 자금 투자 계획을 밝혔다.


해당 시설은 복합 블록체인 데이터센터로, 약 400명의 현지 인력을 고용해 교육 및 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소식은 비트메인이 해당 지역에서 알루미늄 용해 시설을 인수한 것과 동시에 웹사이트에 구인공고를 올리는 등 사전적 움직임을 보여왔기에 예견된 수순으로 보인다.


지난 4월, 비트메인은 채굴시설 설립에 지역 주민들의 반발에 부딪혔음에도 토지 임대 허가를 얻어냈으며, "지역 사회에 큰 부를 창출할 것이다"라는 의견을 밝히기도 했다.


비트메인은 미국 내 채굴시설 설립에 이어 브라질에 사무실 오픈을 준비하고 있다. 이는 기존 스위스, 이스라엘 등지에서 보여온 비트메인의 국제 확장 움직임의 일환이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


sey 토큰이란?

sey토큰은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생태계의 활성화를 위해 예스24가 출범하는 이더리움 기반의 가상화폐입니다.

예스24는 디지털 콘텐츠 시장에서의 성장을 위해 끊임없이 고민해 왔고, 이를 위해 사업자(Provider) 중심의 플랫폼이 아닌 작가와 독자(Contributor) 중심의 '참여자 주도형플랫폼'을 제공하고자 합니다.

sey토큰은 좋은 콘텐츠를 발굴하는 독자들과 창작하는 작가들에게 보상 수단으로 지급됩니다.


sey토큰은 어떻게 획득할 수 있나요?

예스24의 웹소설/웹툰 플랫폼인 시프트북스 내에서 작품에 '응원하기'를 클릭하여 획득할 수 있습니다.

응원단에 가입하면 매일 일정 수의 '응원하기' 기회를 받을 수 있으며, 좋아하는 작품에 대해 '응원하기'를 일정 수 이상 클릭하면 sey토큰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초기 sey토큰의 저변 확대를 위해 응원단 참여자 중 매월 3,000명을 선정하여 sey토큰 1개씩을 지급할 예정입니다.




세이토큰 주소 : https://www.sey.io/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

비트코인 파생상품 거래 제공업체인 렛저엑스(LedgerX)가 최근 기록적인 거래 규모를 보였다.


8월 7일(현지시간) 가상통화 전문 매체인 코인데스크는 지난 7월 한 달에만 렛저엑스 파생상품 거래량이 5,000만 달러에 달했다고 보도했다.


늘어난 고객 수요에 발맞춰 렛저엑스는 지난달 새로운 비트코인 구매 시스템을 출시했다. 원클릭 비트코인(one-click bitcoin)이라고 불리는 이 서비스는 한 번에 여러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스톱숍(One-stop shop) 형식으로 기관이나 고액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한다. 이 서비스는 5월에 출시한 LedgerSavings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며 투자자들이 규제된 플랫폼을 통해 비트코인 관련 상품을 쉽게 이용할 수 있다.


렛저엑스 대표인 쥬시카 추(Juthica Chou)는 “원클릭 비트코인은 상당한 고객들의 수요로 만들어진 서비스”라며 “파생상품과 옵션들은 실제 장기 투자 상품으로 유용하다”고 말했다. 이어 “이러한 상품들을 통해 폭넓은 투자 참여자들을 충족시킬 수 있는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높은 수요만큼 이 서비스 이용 거래 규모도 늘어나고 있다. 그는 “기록적 거래 규모를 보인 6월에 이어 7월 성과는 더 좋았다”며 “상당히 건전해 지고있는 거래 활동을 지켜 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더불어 렛저엑스는 이더리움 상품도 내놓을 계획이다. 렛저엑스는 이에 대한 승인을 받기 위해 규제 당국과 협력하고 있다. 쥬시카 추 대표는 “렛저엑스는 모든 상품을 완전 담보로 설정하기 때문에 승인을 받을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쳤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


후오비코리아와 비트메인 우지한 대표가 제주도 블록체인 비즈니스 허브 조성에 협력키로 했다.


8월 6일 글로벌 디지털 자산 거래소 후오비 코리아는 제주특별자치도에서 진행하려는 블록체인 비즈니스 허브 조성을 위해 협력하는 한편, 비트메인 우지한 대표의 참여도 이끌어냈다고 밝혔다.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은 지난 8월 3일 오전 9시 서울 파르나스호텔 VIP룸에서 원희룡 제주도특별자치 도지사를 만나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법률, ICO 자문 등 지원 방안을 논의하고, 상호발전을 위한 협력 체계를 위한 네트워크 강화의 필요성을 논의했다.


이에 원희룡 도지사는 8~9월 중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을 제주도로 초청해 제주 크립토밸리 조성과 발전을 함께하자고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국내 및 글로벌 블록체인 관련 기업 유치 및 활동을 보장할 수 있도록 블록체인 허브로 만들 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원 지사는 “긴밀한 협력관계가 구축되면, 금융기관 및 행정 기관의 협조를 최대한 이끌어 낼 수 있도록 블록체인과 관련한 합리적 규제와 기준을 만들어 나가는 룰 메이커(Rule Maker)로도 나설 계획이다”고 전했다.


아울러 후오비 코리아 조국봉 의장은 후오비 카니발 컨퍼런스에 참여한 블록체인 업계의 오피니언 리더인 우지한과 단독 회담을 진행, 제주특별자치시 내 블록체인 허브가 구축될 수 있도록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권유했다. 우지한 대표는 후오비 코리아와 제주특별자치도와의 상호협력관계가 구축되면 직접 참여한다는 의사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후오비 코리아는 향후 후오비 코리아가 가진 글로벌 인적 네트워크를 통해 블록체인 산업에 영향력과 명망을 가진 국내 주요 인사 또한 함께초대해 자문단을 구성할 예정이다.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