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t Doors


대한민국 제 1호 블록체인 프로젝트 보스코인(BOScoin)이 지난 6월에 발표한 ‘리버스 ICO 파트너 프로그램’을 통해 파트너로 선정된 4개 회사와 공동으로 ‘보스코인 파트너스 밋업’ 행사를 9월 3일 플라자호텔에서 개최해, 국내 기관 투자자 및 커뮤니티 380명을 대상으로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보스코인의 메인넷에서 진행될 퍼블릭 파이낸싱(Public Financing)은 기존 프로젝트 파이낸싱(Project Financing)의 높은 금융 수수료 문제를 ‘참여를 통한 신용 창출, 집단지성을 통한 글로벌 금융, 자산의 공공화’라는 3가지 대안으로 해결하는 블록체인 시대의 새로운 금융 조달 방법론이다.

테스트넷 소스 공개를 완료하고 메인넷인 보스넷(BOSNet) 개발 막바지 단계에 있는 보스코인은 기술 개발과 함께 보스넷에서 금융 조달 프로젝트를 진행할 리버스 ICO 기업을 발굴하고 육성하기 위해서 ‘리버스ICO 파트너 프로그램’을 발표하고, 신청 기업을 대상으로 심사를 거쳐 1차 파트너사를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파트너사들은 자체적인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사업을 성공적으로 영위하고 있는 기업으로, 추가적인 자금 조달을 위해서 기존 금융권을 선택하지 않고 블록체인 기반에서 ICO 및 퍼블릭 파이낸싱을 통해서 자금을 조달하고자 하는 리버스 ICO 프로젝트들이다.

이번에 선정된 프로젝트들은 Pre-ICO 단계에서 자체적으로 초기 사업 자금 5억원을 모금하게 되면 추가로 최대 5억원까지 펀딩 받아, 총 10억원의 초기 자금을 확보할 수 있게 된다. 이후 ICO를 진행하게 되며, 이를 위해 필요한 기술적인 자문과 블록체인 기술 지원을 받는다. ICO 이후에는 보스코인의 메인넷에서 비즈니스를 진행하고, 퍼블릭 파이낸싱을 통해 추가적인 사업 자금을 펀딩 받을 수 있다.



이번에 선정된 주요 파트너사들은 다음과 같다.

□ 페이익스프레스(Payexpress): 100조 정도의 규모가 거래되는 에너지 유통시장에서 2015년부터 사업을 펼치고 있는 ㈜에너지세븐이 추진하는 프로젝트로, 블록체인 기반의 결제 및 여신, 마일리지 제공을 위한 플랫폼이다. 보스코인과 블록체인 분야에서의 협업을 통해서 결제수수료 문제, 결제금액 정산주기 문제, 소비자에게 주어지는 마일리지 부족 등을 해결할 예정이다.


 코리아캐시백(Korea Cashback): 위치정보서비스(LBS)를 활용해 여행자에게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하는 프로젝트. 보스코인과의 협력을 통해 전세계적으로 강화되고 있는 개인정보보호법(특히 유럽 GDPR)에 저촉되지 않도록 분산 네트워크 기반의 개인 식별 기술(Human Identity Authentication) 도입을 지원할 예정이다. 워티(Woti)는 개별 독립 여행자(FIT, Free Independent Traveler)를 대상으로 방문한 여행지 정보와 이용 가능한 가맹점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 모바일 앱을 통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사용자는 앱 내의 게임, 퀴즈 등에 참여하여 보상(Reward)을 받을 수 있으며 국내외 여행지의 입장권, 숙박 또는 음식점에서 할인 등의 혜택이 제공될 될 예정이다.

 포비즈코리아(FORBIZ KOREA): 중견중소기업 전문 이커머스 솔루션 기업인 포비즈코리아가 추진하는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 서비스인 ‘릴라켓(www.relaket.com)’은 중견중소기업들이 더 쉽게 아마존, 라자다, 샤피, 큐텐, 질링고 등 해외 마켓과 연동될 수 있도록 하고, 국내의 주요 오픈마켓, 종합몰, 편집샵 등과 협력할 수 있게 해 중견중소 브랜드들이 안정적으로 판로를 확대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네이처 모빌리티(Nature Mobility): 모빌리티 신규구매, 대여, 공유, 중고판매 시 정보비대칭성 등으로 인한 문제점을 혁신하고자 하는 프로젝트로, 네이처 모빌리티와 보스코인의 기술력이 만나 자동차 판매 및 차량공유 산업을 바꾸고자 하는 목표를 가지고 있다. 특히 대기업이 독식하고 있는 렌터카 사업을 지역 내의 중소 렌터카 회사 및 지역 상인 등이 하나의 공동 브랜드인 ‘찜카’를 통해서 플랫폼화 해 여러 가지 차를 타볼 수 있는 ‘번들링’ 등 편리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으며 제주도를 시작으로 괌, 오키나와 등에서도 이와 같은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하며, 모빌리티 산업의 혁신을 시도하고 있다.



보스코인 최예준 대표는 “보스코인의 메인넷에서 진행될 퍼블릭 파이낸싱(Public Financing) 1차 프로젝트 4선을 선정했다. 4개사 모두 자체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성공적으로 비즈니스를 영위하는 기업들로 추가적인 금융 조달을 위해서 보스코인을 선택한 회사들이다”라며 “이번 밋업은 4개 프로젝트가 모두 성공적으로 ICO를 진행하고, 커뮤니티 내에서 신뢰를 얻을 수 있는 기반이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출처 : http://bitweb.co.kr/news/view.php?idx=1615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

사진제공 : 드림체인

부동산 전문 블록체인 플랫폼 업체인 드림글로벌파트너스(이하 드림체인)가 부동산 산업에 혁신의 새 바람을 일으키려고 한다.


드림체인은 오는 19일 코엑스에서 개막하는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Real Estate Blockchain Expo 2018)’에 프라임 스폰서로 참가해 정부와 시행사·수요자의 신뢰가 높은 부동산 블록체인 플랫폼을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부동산 블록체인 엑스포 2018은 매년 4만명의 글로벌 수요자와 시행사·투자자가 찾는 ‘한경 국제 부동산 박람회’와 함께 진행돼 참가에 따른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전통적인 부동산 거래에서는 거래정보를 매수·매도자만 알 수 있었으나. 블록체인을 도입하여 모든 참관자가 부동산 거래를 들여다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또한 블록체인은 장부를 거래 당사자들만 보관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제3자에게도 분산 저장되기 때문에 악의적인 사기나 문서 위변조 가능성을 원천 차단할 수 있다. 부동산 거래에 블록체인 기술이 적용되면 거래 당사자간 분쟁의 소지는 사라지고 공정성과 투명성이 확보된다는 것이 드림체인 측의 설명이다.



한편, 안전한 거래를 위해선 블록체인 플랫폼에서 정보보안이 생명인데. 드림체인 측의 설명에 따르면 부동산산업의 모든 벨류체인에서 이루어지는 거래에 최적화된 안전성과 효율성을 지닌 신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블록체인 기술의 장점을 적극활용하여 부동산 업계의 고질적인 병폐들을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 밝혔다.


드림체인은 지난달 업무협약(MOU)을 맺은 블록체인 플랫폼 파트너인 에이치닥 테크놀로지(Hdac Technology) 및 이미 부동산 서비스, 거래를 블록체인 상에서 구현하고 있는 협력사 6곳과 공동으로 메인 부스를 마련하여 이번 부동산 블록제인 엑스포에 프라임 스폰서로 참가한다.


출처 : http://bitweb.co.kr/news/view.php?idx=1616


내용이 유익하셨다면 아래 공감()버튼 부탁드려요~~~

↓↓↓↓↓

Comment +0